병상 대기 1,000명 육박…일주일 안에 해소 불투명

지금 가장 큰 문제는 위중증 환자가 빨리 늘어나고 있는데, 바로 치료받을 곳은 부족하다는 겁니다. 하루 넘게 병상을 배정받지 못하고 있는 환자가 1천 명 가까이 되는데, 추가 병상이 마련되기까지는 당장 뾰족한 대책이 없습니다. 기사 더보기

위중증 첫 600명대…정부, 추가접종 거듭 강조

코로나19 추가 확진자는 어제도 4천 명에 가까웠고, 위중증 환자는 처음으로 600명을 넘었습니다. 특히 백신 예방 효과가 떨어진 어르신들이 확진되는 사례가 늘고 있어서, 당국은 추가 접종을 꼭 해달라고 거듭 강조했습니다. 기사 더보기

Nizam al-Mulk 제국의 총독

Nizam al-Mulk

Nizam al-Mulk, Seljuk 제국의 총독: 1064-1092Alp Arslan은 1072년 그의 아들 Malik-Shah I(아랍어로 ‘왕’을 의미하는 Malik과 페르시아어로 ‘왕’을 의미하는 Shah)에 의해 … Read more

“음주운전 2회 가중처벌 과도”…윤창호법 일부 위헌

음주운전을 두 번 이상 한 경우 가중처벌하도록 한 이른바 윤창호법의 일부 조항이 헌법에 어긋난다고 헌법재판소가 판단했습니다. 과거 음주 전력이 얼마나 오래됐는지, 또 위반행위가 얼마나 무거운지 따지지 않고 가중처벌하는 게 과도하다는 건데 이번 헌재 판단에 대한 논란도 일고 있습니다. 기사 더보기

‘펑’ 창원 빌라 가스 폭발로 70대 남성 온몸 화상

창원소방본부는 진해구에 있는 빌라 1층에 혼자 사는 79살 남성 박모 씨가 전신 2~3도 화상을 입고 화상전문병원으로 옮겨졌다고 밝혔습니다. 박 씨는 병원 이송 당시 대화가 가능한 정도여서 생명에는 지장이 없는 걸로 소방당국은 보고 있습니다. 기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