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맞이 명소 ‘북적’…”코로나 종식 기원”

임인년 흑호의 해가 밝았습니다. 호랑이 기운을 받아 코로나가 하루 빨리 물러나기를 바라는 마음은 모두가 같을 텐데요, 아직 코로나 상황은 여전하지만 새해 첫날을 맞이하는 모습은 1년 전과는 조금 달랐습니다.

기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