차이나시노팜의 코로나바이러스 백신

차이나시노팜의 코로나바이러스 백신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마스크를

쓴 통근자들이 17일 베이징의 아침 러시아워에 지하철역에서

에스컬레이터를 타고 패널에 비치고 있다. (AP Photo)
베이징–거의 100만 명이 중국의 긴급 사용 프로그램을 통해 중국 국립 제약

그룹(Sinopharm)이 개발한 실험용 코로나바이러스 백신을 복용했다고 회사가 수요일 늦게 밝혔다.

차이나시노팜의

오피 중국은 7월에 긴급 사용 프로그램을 시작했는데,

이 프로그램에는 안전성과 효능을 입증하기 위한 임상 연구가 아직 완료되지 않았지만 필수 작업자 및 기타 제한된 사람들을 위한 3개의 백신 후보가 포함되어 있습니다.more news

Sinopharm은 소셜 미디어 WeChat의 기사에서 최근 언론

인터뷰에서 Liu Jingzhen 회장의 말을 인용하여 긴급 상황에서 백신을 투여받은 사람들에게서 심각한 부작용이 보고되지 않았다고 말했습니다.

Sinopharm의 자회사인 China National Biotec Group(CNBG)에서

개발한 두 가지 백신 후보와 Sinovac Biotech에서 개발한 세 번째 백신 후보가 비상 프로그램에 사용되었습니다.

Liu가 언급한 백신이 무엇인지 불분명하고 Sinopharm은 즉시 논평할 수 없었습니다.

인간 세포에서 복제할 수 없는 불활성화된 바이러스를 사용하여 면역 반응을 유발하는 Sinopharm의 백신은 2회 접종이 필요한 것으로 임상 시험 등록 데이터에 나타났습니다.

실험용 백신은 해외에서 임상 3상 시험을 진행하고 있으며 약 6만 명을

모집했으며 2차 접종 후 14일 동안 4만 명이 넘는 참가자의 혈액 샘플을 채취했다고 기사는 Liu의 말을 인용하여 각각의 숫자를 구분하지 않고 말했습니다. 백신.

차이나시노팜의

공사 관계자와 외교관, 시노팜 백신 접종 후 해외로 출국한 학생 중 감염자는 없다고 덧붙였다.

그러나 전문가들은 백신의 유효성을 결정하기 위해 임상 시험 표준 대조군의 비교 가능한 결과 없이

비상 사용 프로그램의 데이터만 사용하는 것에 주의해야 합니다.

면역 반응을 유발하기 위해 인간 세포에서 복제할 수 없는 불활성화된 바이러스를 사용하는 시노팜의 백신은 다음이 필요합니다. 2회 투여, 임상 시험 등록 데이터가 나타났습니다.

실험용 백신은 해외에서 임상 3상 시험을 진행하고 있으며 약 6만 명을

모집했으며 2차 접종 후 14일 동안 4만 명이 넘는 참가자의 혈액 샘플을 채취했다고 기사는 Liu의 말을 인용하여 각각의 숫자를 구분하지 않고 말했습니다. 백신.

공사 관계자, 외교관, 학생 중 시노팜 백신 접종 후 해외로 나간 사람 중 감염자는 없다고 덧붙였다. 인간 세포에서 복제할 수 없는 불활성화 바이러스를 이용해 면역반응을 일으키는 시노팜 백신은 2회 접종, 임상시험 등록이 필요하다. 데이터를 보여주었다.

실험용 백신은 해외에서 임상 3상 시험을 진행하고 있으며 약 6만 명을 모집했으며 2차 접종 후 14일 동안 4만 명이 넘는 참가자의 혈액 샘플을 채취했다고 기사는 Liu의 말을 인용하여 각각의 숫자를 구분하지 않고 말했습니다. 백신.

공사 관계자와 외교관, 시노팜 백신 접종 후 해외로 출국한 학생 중 감염자는 없다고 덧붙였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