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난감이 회사원 필수템으로?…버려진 완구의 신박한 변신

아이들이 자라면서 사용하지 않게 되는 장난감은 재활용도 어려워 처치 곤란인 경우가 많죠. 인천시가 이런 버려지는 장난감들을 재활용해 신분증을 넣는 네임텍을 만들었습니다.

기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