임인년 새해 첫 출산, 첫 수출…”‘희망’이 어서 오길”

2022년 새해, 희망을 품을 수 있는 반가운 소식들도 어김없이 우리를 찾아왔습니다 설레는 새해 첫 순간을 홍영재 기자가 모았습니다. 묵직한 제야의 종소리가 텅 빈 보신각 거리를 가득 채웁니다.

기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