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대교 갓길에 차량 세우고 투신한 30대 사망

인천대교에서 차량을 세운 뒤 투신한 30대 남성이 해상에서 발견됐으나 숨졌습니다. 인천해양경찰서에 따르면 어제 오후 5시 26분쯤 인천시 중구 인천대교 위에서 한 남성이 추락했다는 신고가 112를 경유해 해경에 접수됐습니다.

기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