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장동 의혹’ 전담 수사팀서 6명 확진…수사 차질 우려

대장동 개발 의혹을 수사하는 검찰 수사팀에서 코로나19 확진자가 발생했습니다. 법조계에 따르면, 서울중앙지검 전담수사팀에 포함된 경제범죄형사부 소속 직원 중에서 코로나 19 확진자가 나왔습니다.

기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