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사하며 코로나 전담 치료…갈 곳 없어진 ‘일반 환자들’

확진자가 여전히 많다 보니 병상을 확보하는 데에 어려움이 있죠. 이를 해결하기 위해 민간 종합병원이 코로나 전담병원으로 탈바꿈하고 있습니다. 한쪽에서는 병원 공사를, 다른 한쪽에서는 위중증 환자까지 담당하면서 병상 사정이 나아지고는 있는데 문제는 일반 환자들이 치료받을 곳이 줄고 있다는 것입니다.

기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