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찰, 오스템임플란트 직원 2명 ‘방조’ 혐의 입건

오스템임플란트의 회삿돈 2천215억 원을 횡령한 사건과 관련해 경찰이 이 회사 재무팀 직원 2명을 횡령 방조 혐의로 조사하고 있습니다. 서울 강서경찰서는 횡령 방조 혐의로 오스템임플란트 재무팀 직원 A 씨 등 2명을 최근 피의자 신분으로 불러 조사했다고 오늘 밝혔습니다.

기사 더보기